<2015 제 56 회 베니스 비엔날레 계기 한국현대미술 게릴라전>
베니스, 이상과 현실사이
Sleepers in Venice – The Purgatory of Desires
Calle del Carbon 4179, San Marco, Venice / 2015 년 5 월 8 일(금) ~ 2015 년 6 월 7 일(일)
2015 년 제 56 회 베니스비엔날레를 맞아 한국 젊은 작가들의 게릴라 전시가 열린다. 베니스를 상징하는 랜드마크인 리알토브릿지 바로 앞에 위치한 전시장에서 2015년 5월 8일부터 6월 7일까지 한 달간 진행될 「베니스, 이상과 현실 사이(원제: Sleepers in Venice)」가 그것이다. 세계 현대미술의 최전선인 베니스비엔날레 기간과 동시에 같은 지역에서 열려 한국 작가들의 저력을 세계에 알릴 기회를 갖게 될 것이다.
본 전시는 토마스 만의 소설 <베니스에서의 죽음>과 영국작가 마크 왈린저의 영상설치 작품 에서 영감을 받아 기획되었으며, 세계 미술의 중심에서 한국미술의 국제적 위상을 검증하는 자리가 될 것으로 보인다. 주로 런던에서 활동하는 독립큐레이터 김승민(이스카이아트 대표)씨가 기획한 이번 전시에는 현재 왕성한 작품 활동을 하고 있는 한국 작가 7 팀(8 인) - 강임윤, 김덕영, 구혜영, 우디킴, 이현준, 장지아, MR36(모즈킴&료니) – 의 신작들을 최초로 선보인다. 또한 2001 년 베니스비엔날레 영국관의 대표작가였으며 2007 년 영국 최고 권위의 현대미술상인 터너상을 수상한 마크 왈린저가 스페셜 게스트로 작품으로 참여한다.
마크 월린저의 작품 의 “슬리퍼”라는 뜻은 때를 기다리며 위장을 하고 있는 스파이들을 지칭한다. 또한, 잠을 자는 자, 꿈을 꾸는 자, 혹은 더 나아가 아직 깨어나지 않은 자들인 것이다. 마크 왈린저의 영상설치 작품 에서 작가는 스파이의 도시인 베를린에서 곰으로 변장한 채 국립현대미술관에서 10 박을 지낸다. 작가는 자신이 만든 틀에 갇힌 듯 자신이 작업임과 동시에 미술관을 떠나지 못하는 모습을 영상으로 담았다. 이는 베니스 비엔날레의 큰 자본과 슈퍼 스타작가 사이에서도 한없이 작아지지만 다시 돌아올 수 밖에 없는 우리 시대 작가들의 현실과 비슷하다. 또한 <베니스에서의 죽음>의 주인공이 베니스를 떠나지 못 했듯 베니스에서 어려운 현실 속에 전시에 참여하는 작가들 역시 들이다.
전시에 참여하는 한국의 작가 8인은 하나의 주제를 갖고 각기 다르게 해석한 작품을 처음 베니스에서 선보일 예정이다. 각자 매우 뚜렷한 개성을 지닌 작품을 만들고 있어, 현대미술의 폭 넓은 스펙트럼을 경험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영국왕립미술원이 선정하는 2009 년 골드메달 수상 작가인 <강임윤>, TV 리얼리티 프로그램인 아트스타코리아 최종 3 인에 선정된 바 있는 <구혜영>, 한국문화예술위원회 2014 해외 레지던스 프로그램 참여 작가인 <김덕영>, 런던 골드스미스 대학에서 우수한 성과를 보이고 졸업한 <우디 킴>, 사운드 프로듀서로도 활약하고 있는 <이현준>, 국립현대미술관 주최 2014 올해의 작가상 후보에 올랐던 <장지아>, 정규 미술교육을 받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독창적인 작품으로 주목을 받고 있는 모즈 킴과 료니의 듀오 그룹 등이다.
전시를 기획한 큐레이터 김승민씨는 “본 전시는 세계 미술을 이끌고 있는 베니스비엔날레는 미술계의 모든 사람들의 꿈의 무대이자 이상이지만 가능성을 품고 있는 인 현실속의 우리의 모습을 되짚어 봄으로써 <우리는 왜 베니스로 가는지?>를 묻는다. 이를 통해 공감대를 형성하고 한국의 젊은 작가들을 세계무대에 소개할 수 있는 중요한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한다. 한편 본 전시는 기획단계부터 전시를 마칠
때까지의 전 과정을 영상으로 기록하는 또 다른 프로젝트가 진행되는데, 영화 “설국열차”로 2013 년 대종상 편집상을 수상한 최민영씨가 다큐멘터리의 감독을 맡아 제작 중에 있다.
8 일 개최되는 개막식에는 런던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바이올리니스트인 김정민씨의 특별 연주가 예정되어 있으며, 참여 작가들의 퍼포먼스도 준비되어 있다. 이어 9 일에는 다양한 국적의 작가들을 초청하여 본 전시의 참여 작가들이 직접 디자인한 도자기 그릇에 막걸리를 대접하는 이벤트가 개최된다. 이를 통해 국제적인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한국의 문화를 소개하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Sleepers in Venice
The Purgatory of Desires
Calle del Carbon, San Marco 4179, Venice, Italy / 8 May 2015 7 June 2015

ISKAI Contemporary Art is delighted to present, Sleepers in Venice, an exhibition featuring commissioned works by eight Korean artists, joined by guest British artist Mark Wallinger.

This exhibition questions the enduring allure of the Venice Biennale. Does the Venice Biennale offer artists opportunities to develop their work or is it a place of magic where artists and visitors alike are seduced by fleeting beauty, falling into a sleepy trance like Thomas Mann’s famous character, Gustav von Aschenbach from Death in Venice. Can the Biennale deliver critical thinking about art and the artworld or is it an opiate?

Artists were asked to interpret Mark Wallingers work Sleeper (2004). A film shows the artist dressed in a bear suit wandering alone as if in a daze, around the Neue Nationalgalerie in Berlin. He stayed in this location for ten nights. The bear is the emblem of Berlin and his whole masquerade alludes to the city, once at the epicentre of the Cold War where spies could blend into their surroundings by sporting disguises. Sleepers in Venice aims to explore the notion of masquerade in an altered context. What mask do you choose to wear? Which disguise will you assume during your visit?

Wallinger’s film, not seen in Venice since 2005, is an inspirational example of the creative tensions and struggles an artist faces. Sleeper highlights how an artist’s creativity can as easily become a pavilion of dreams, as it can become a cage. The Korean artists have responded in equally distinctive ways to the danger of falling under a sleepy spell; they fight back by prodding, poking and re-working the fabric of art practice, questioning how art is made, seen and consumed.

Jia Chang, recently shortlisted for Artist of the Year at the Museum of Contemporary Art, Korea, has made a special pair of curtains that reference the human body and social taboos. Chang’s works will be visible from the vantage point of the Grand Canal, hung in the window of the gallery overlooking the Rialto Bridge.

Hyunjoon E is a sound producer, and an installation artist. His large expressionistic installations are filled with objects reflecting his own possessiveness and desire to hold on to material things.

Deokyeoung Gim, resident artist at Bethanien, Berlin, asks questions about national pavilions: staying up throughout the private view nights, pavilion by pavilion, Gim collects discarded rubbish and makes works from it.

Eemyun Kang’s paintings weave energetic and fluid brushstrokes with formal constraints and organic structures. Kang recently moved to Milan from London for new inspiration.

ISKAI Contemporary Art

T1) +44 7412 529033 T2) +44 7597 299199 E) iskaiart@iskaiart.co.uk W) www.iskaiart.com

Hyeyoung Ku will make performances throughout the private view times, presenting humorous, serious and metaphorical acts that manipulate the audience and highlight the ever-present contradictions in staging art openings.

Woody Kim invites guests into a pitch-dark room, where they are unable to see. Within the room a dancer aided by infrared night goggles weaves ghostlike patterns amongst them.

MR36 are a collaborative duo who gather unlikely materials to explore Storm trooper effect; a commentary on the phenomenon of ‘star’ artists for big art shows like the Venice Biennale.

Curator Stephanie Seungmin Kim comments, ‘so many artists, curators, writers and visitors whose everyday life is made up of creative decisions and who come to the Venice Biennale will empathise with this exhibition. They will see and feel how one is always torn between creative urges and reality, hence the subtitle, Purgatory of Desires.

The production and the installation of the exhibition will be the focus of a documentary film entitled, Sleepers. The film is directed by Steve M. Choe, an award-winning director who has edited more than 40 blockbuster films including Snowpiercer (2013), A Moment to Remember (2004), and War of the Arrows (2011). The documentary will be screened in London during the Frieze Art Fair, and a longer version will be screened at various international film festivals.




첨부파일